서촌 남도분식은 2012년 서촌에 처음 오픈,

남도의 맛을 모은 이색적인 메뉴와 향수를 자극하는 디자인을 선보이며

수많은 팬들을 만들어 낸 특별한 분식집입니다.

"남도의 이름난 분식만 고르고 모았읍니다"

서촌 남도분식의 슬로건이자, 문장 하나로 정리되는 비전입니다.

서촌 남도분식은 지역 곳곳에 흩어져 있는 지역의 향토 음식들을

우리만의 시각으로 재해석해 모아 냅니다.

서촌 남도분식만의 특별함

독특한 메뉴


서촌 남도분식은 분식집을 넘어서

어떤 음식점에서도 보지 못한

특별한 레시피의 메뉴를 제공합니다.

위생적이고 퀄리티 높은 식자재를

사용하는 것은 기본입니다.

오래된 맛집


2012년 시작해 7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줄을 서는 지역의 맛집으로

단순한 프랜차이즈와 격이 다릅니다.

각 지점마다 다른 개성을 부여하며

지역의 맥락을 존중하고 있습니다.

이색적인 디자인


서촌 남도분식의 디자인은

과거의 정취를 새로운 방식으로 풀어냅니다.

오래 전 보았던 익숙한 디자인들이

보지 못한 방식으로 조합된 모습은

남도분식의 정체성 자체이기도 합니다.

수년이 지나도록 손님들이 줄을 서는 맛집,

남도분식의 자부심입니다

지역의 특색에 기반한 향토 음식을

과거의 시간을 존중하는 방식으로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음식으로

모아 냅니다.

서촌 남도분식은 

지역에 찾아가야만 먹을 수 있는 음식을 발굴하고 

우리만의 시각으로 재해석에 서촌 남도분식의 분식으로 만듭니다. 

과거의 가치를 존중하며 이를 이어가면서도

소위 복고와는 다른, 세련된 멋으로 풀어냅니다.